기아자동차가 인기 사양을 기본으로 적용하고 가격을 내린 ‘쏘렌토 넘버원 에디션’을 12일 출시한다. 쏘렌토 넘버원 에디션은 기존 고객이 가장 선호한 세부 모델(트림)인 프레스티지에 2.2L 디젤엔진과 8단 자동변속기를 장착했다. 선택 품목(옵션)이던 스마트 내비게이션과 스타일업 패키지도 기본으로 적용했다. 가격은 3180만원으로, 같은 조건으로 개별 품목을 선택할 때보다 60만원 저렴하다.

기아자동차 제공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