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기아차, 더 뉴 K5 공식 출시

기아자동차가 25일 오전 서울 압구정동 360 beat에서 ‘더 뉴 K5’를 출시했다.

‘더 뉴 K5’는 라디에이터 그릴을 K7에서 선보인 음각 타입의 세로바(인탈리오 그릴) 형태로 바꿨다. 또한 범퍼 디자인을 입체적으로 설계하고 새로운 패턴의 프로젝션 헤드램프를 적용했다.

‘더 뉴 K5’는 국내 중형 세단 최초로 ‘고속도로 주행보조(HDA)’와 ‘AI 기반 서버형 음성인식 기술’이 적용돼 미래형 자동차에 한 발 더 다가섰다. 고속도로 주행보조는 ‘어드밴스드 스마트 크루즈 컨트롤(ASCC)’과 ‘차로 이탈방지 보조(LKA)’, 내비게이션 정보가 복합적으로 융합된 기술로 고속도로에서의 사고예방은 물론 운전자의 피로도를 줄여 안전한 주행을 돕는다.
AI 기반 서버형 음성인식 기술은 카카오 인공지능(AI) 플랫폼 ‘카카오 I(아이)’의 음성인식을 활용한 서버형 음성인식 기술로 내비게이션의 검색 편의성과 정확도를 높였다.

‘더 뉴 K5’는 가솔린 2.0, 가솔린 1.6 터보, 디젤 1.7, LPI 2.0 등 4개 엔진으로 구성됐다. 판매가격은 △가솔린 2.0 모델이 2270만~2985만원 △가솔린 1.6 터보 모델이 2535만~3085만원 △디젤 1.7 모델이 2595만~3150만원 △LPI 2.0 렌터카 모델은 1915만~2650만원 △LPI 2.0 택시 모델은 1845만~2290만원이다.

신세원 한경닷컴 기자 tpdnjs0227@hankyung.com
한경닷컴 산업금융팀에서 영상뉴스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항상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