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닛산은 추석을 맞아 무상 점검 서비스를 실시한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무상 점검 서비스는 오는 18일부터 29일까지 전국 공식 서비스 센터에서 진행된다.

서비스 센터를 방문한 소비자는 브레이크 패드와 타이어, 와이퍼 등 16개 항목에 대한 무상 점검과 워셔액 보충 등을 받을 수 있다.

허성중 한국닛산 사장은 “앞으로 소비자가 필요로 하는 것에 맞춘 사후서비스(AS)를 선보여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국닛산은 올 상반기 한경수입차서비스지수(KICSI) 평가에서 설비 만족도, 약속 이행 부문 2위에 올랐다. 소비자 설문조사로 점수를 체점하는 정성평가 부문에선 3위를 차지한 바 있다.

박상재 한경닷컴 기자 sangjae@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