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모터쇼]

3D 안전교육에 VR 게임 체험…가족관람객 위한 볼거리 풍성

입력 2017-03-30 16:32 수정 2017-03-30 16:32

지면 지면정보

2017-03-31C4면

서울모터쇼에서는 가족 관람객을 위한 볼거리와 즐길거리가 ‘자동차 생활문화관’을 중심으로 풍성하게 펼쳐진다. 경기 고양시 킨텍스 제2전시장 7홀에 설치된 ‘자동차 생활문화관’은 캠핑카 전시와 체험, 교육, 놀이 등 자녀와 함께할 수 있는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대표 프로그램으로는 ‘자동차 역사코너’와 자동차 사고에 대한 경각심을 일깨우는 ‘자동차 안전체험코너’, 다이캐스트 자동차를 전시하고 세계 유명 완구브랜드를 체험할 수 있는 ‘어린이 자동차 놀이공간’ 등이 있다.

자동차 생활문화관에는 가족 단위 관람객이 캠핑문화의 최신 트렌드를 느낄 수 있도록 스톡맨코리아, 카인드캠핑카 등 다섯 곳의 캠핑카 및 용품 전문업체가 참가해 캠핑카, 캠핑 트레일러, 캠핑용품 등을 전시한다.

자동차 역사코너에선 일제강점기부터 1960년대 초기까지의 국내 자동차 모습을 한눈에 확인할 수 있다. 당시 자동차와 얽힌 이야기 등을 디자인 연표, 파노라마 일러스트, 트릭아트, 가상현실(VR) 시어터 등으로 만날 수 있으며 1955년 출시된 첫 국산차 ‘시발’도 전시된다.

자동차 안전체험코너는 자동차 사고에 대한 경각심을 일깨울 수 있도록 회전형·직진형·복합회전형 안전벨트 시뮬레이터와 3차원(3D) 안전교육 체험버스를 탈 수 있다. 특히 3D 안전교육 체험버스에서는 버스 안에서 3D로 교통 안전영상을 시청할 수 있다. 한국도로공사와 한국아동청소년안전교육협회가 함께 참여한다.

서울모터쇼조직위원회는 소니인터랙티브엔터테인먼트코리아(SIEK)와 함께 플레이스테이션의 최신 레이싱게임 ‘그란투리스모 스포츠’ 전용 시연대와 VR게임 체험 공간 등으로 구성된 별도 부스도 마련한다.

변관열 한경닷컴 기자 bky@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가상통화의 미래, 어떻게 생각하세요?

  • 현대판 튤립 투기이며 화폐로 인정받지 못할 것 822명 59%
  • 결제·지급 수단으로 인정받아 은행 대체할 것 566명 41%
광고